이해찬, 故이희호 여사 조문… "DJ 있기까지 동지적 관계로 살아와"
이해찬, 故이희호 여사 조문… "DJ 있기까지 동지적 관계로 살아와"
  • 허인 기자
  • 승인 2019.06.11 12: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빈소 찾아 애도… "훌륭하게 살아오신 것 본받겠다"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가 11일 고(故) 김대중 전 대통령 부인 이희호 여사의 빈소가 마련된 서울 서대문구 신촌 세브란스병원 장례식장에서 조문을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가 11일 고(故) 김대중 전 대통령 부인 이희호 여사의 빈소가 마련된 서울 서대문구 신촌 세브란스병원 장례식장에서 조문을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11일 고(故) 이희호 여사를 조문하면서 "김대중 대통령이 있기까지 동지적 관계로 살아오신 분인데 영면했다"고 애도했다.

이 대표는 이날 서울 세브란스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이희호 여사 빈소를 찾아 "여성운동을 많이 하셨지만, 정치적 운동도 많이 하셨다. 이희호 여사는 김대중 전 대통령의 정치적 동반자"라면서 이 같이 말했다. 

그러면서 이 대표는 "여사님이 그동안 아주 훌륭하게 살아오신 것을 저희가 본받겠다"고 했다.

또 이 대표는 "김대중 대통령은 저의 정치적 스승이었다"며 "(정치에) 입문할 때부터 돌아가실 때까지 30년 이상 모셨다"고 언급했다. 

그러면서 "앞으로 당에서 김대중 대통령 10주기 추도식을 김대중도서관과 함께하려고 준비하고 있다"며 "김대중 대통령과 관련한 여러 가지 행사를 당에서 잘 준비하겠다"고 설명했다. 

ih@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