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6월 1일 서울 도심서 집회·행사 잇따라…"교통혼잡 예상"
6월 1일 서울 도심서 집회·행사 잇따라…"교통혼잡 예상"
  • 박고은 기자
  • 승인 2019.05.30 15: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찰 "종로·세종대로·남대문로·사직로·자하문로 통제"
서울시 "통제구간 내 버스노선 일부 임시 조정할 것"
집회 행진 모습. (사진=연합뉴스)
집회 행진 모습. (사진=연합뉴스)

6월의 첫날인 1일 서울 도심에서 집회와 행사가 잇따라 열리면서 교통이 매우 혼잡할 전망이다.

30일 서울지방경찰청에 따르면 다음 달 1일 오후  2~7시 퀴어축제조직위원회, 퀴어축제 반대위원회, 민주노총, 탄핵 반발 단체 등 약 20여개 단체, 총 4만여명이 서울 도심에서 각각 집회·행사를 열고 행진을 한다.

경찰은 주말 도심권 교통혼잡이 클 것으로 예상된다며 해당 구간을 통과하는 노선버스와 일반 차량은 집회와 행진 상황에 따라 통제될 수 있다고 설명했다.

경찰 관계자는 "종로·세종대로·남대문로·사직로·자하문로 등 도심 대부분 주요 도로가 통제될 것으로 본다"며 "이로 인해 극심한 교통 혼잡이 예상돼 지하철 등 대중교통을 이용해달라"고 당부했다.

이와 관련해 서울시는 통제구간 내 버스노선을 임시로 조정할 예정이다. 버스노선 문의는 서울시 120다산콜센터에 하면 된다.

한편 집회·행진 시간대 자세한 교통상황은 서울지방경찰청 교통정보 안내전화, 교통정보센터 홈페이지,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gooeun_p@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