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영, 창원 창신고에 전자칠판 30대 기증 약속
부영, 창원 창신고에 전자칠판 30대 기증 약속
  • 천동환 기자
  • 승인 2019.05.27 09: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남 지역 학교에 총 25억원 상당 전자학습 후원
지난 22일 서울시 중구 부영그룹 본사에서 열린 전자칠판 기증 약정식에서 신명호 부영그룹 회장직무대행(오른쪽)과 곽경조 창신고 교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부영그룹)
지난 22일 서울시 중구 부영그룹 본사에서 열린 전자칠판 기증 약정식에서 신명호 부영그룹 회장직무대행(오른쪽)과 곽경조 창신고 교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부영그룹)

부영그룹(회장 이중근)이 지난 22일 서울시 중구 본사에서 경남 창원 창신고등학교와 전자칠판 30대 기증 약정식을 했다고 27일 밝혔다.

부영은 지난해 10월 마산고 등 경남 지역 11개 학교에 전자칠판 총 321대를 기증하기로 경남도교육청과 협약을 맺은 바 있다.

이후 올해 3월 말 진해신항중과 전자칠판 15대 기증 약정을 맺고, 이번에 창신고와도 약정을 진행하는 등 총 25억원 상당의 전자칠판을 경남 지역 학교들에 기증하기로 했다.

이번 약정식에 참석한 신명호 부영그룹 회장직무대행은 "100여년의 역사를 가진 창신고에서 부영그룹이 기증하는 전자칠판이 학급에서 유용하게 쓰이길 바란다"며 "부영그룹은 사회공헌활동 및 장학사업을 지속하면서 교육환경을 개선하는 데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또, 곽경조 창신고 교장은 "전자학습 시스템 지원을 하며 학생들의 교육환경 개선에 관심을 가져준 부영그룹에 감사드린다"며 "학생들이 학습 동기를 유발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 같다"고 말했다.

부영그룹이 경남 지역 학교들에 기증하는 전자칠판.(사진=부영그룹)
부영그룹이 경남 지역 학교들에 기증하는 전자칠판.(사진=부영그룹)

한편, 부영그룹은 국내·외 다양한 분야에서 사회공헌활동을 지속하고 있다. 지금까지 기부한 금액만 약 7600억원에 이르고, 지난 2014년에는 국내 500대 기업 중 매출액 대비 기부금 1위 기업'에 선정되기도 했다.

cdh4508@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