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춘희 세종시장 "행정수도 기능 강화해야"
이춘희 세종시장 "행정수도 기능 강화해야"
  • 김순선 기자
  • 승인 2019.05.23 14: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가균형발전위와 간담회 개최…행정수도 완성 방안 논의

세종시와 국가균형발전위원회가 시청 집현실에서 간담회를 열고 국가균형발전 5개년계획과 연계한 행정수도 완성 및 시의 균형발전 방안을 논의했다고 23일 밝혔다.

대통령 직속 국가균형발전위원회는 지역이 주도하는 정책을 심의 조정하는 대통령 자문기구로, 제4차 국가균형발전 5개년 계획 수립, 지역발전투자협약 시범사업, 생활SOC시설 확충을 추진 중이다.

이날 간담회는 현 정부 출범 이후 지방에서는 처음으로 시에서 균형위 본회의를 개최함에 따라 추진된 것으로, 이춘희 시장과 류순현 행정부시장 등 시청 관계자와 송재호 국가균형발전위원장 및 균형위 위원, 진승호 국가균형발전 기획단장 등 26여명이 참석했다.

이 시장은 행정수도 완성을 위한 국민적 공감대 형성, 세종시법 개정, 균형발전 모범도시 육성 등 국가균형발전을 위한 시의 노력을 설명하고, 균형위의 적극적인 지원을 요청했다. 

이춘희 시장은 "전체 53개 중앙행정기관 중 22곳이 세종시로 이전해 왔으나 상당수가 서울에 남아있어 기관 간 업무협업 및 연계성 부족 문제가 발생하고 있다"며 "중앙행정기관 및 공공기관의 추가 이전, 국회 세종의사당과 대통령 세종집무실 설치 등 지속적인 행정수도 기능 강화 방안을 마련해 추진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이 시장은 국가균형발전과 지방분권을 촉진하기 위해 대통령 소속 국가균형발전위원회의 선도적 이전 및 관련기관의 조속한 이전을 건의했다.

이와 함께 시의 지역 내 도시와 농촌 간 고른 발전을 위해 농촌지역 주민 삶의 질 개선을 위한 필수시설로 읍면 지역 생활SOC복합시설 건립 지원을 당부했다.

이에 송재호 균형위원장은 "세종시와 혁신도시는 국가균형발전을 위해 지속적인 지원이 뒷받침 돼야 한다"며 "세종시 건의사항은 면밀히 검토하고 관계기관과 협의 후 균형발전 정책에 반영하겠다"고 화답했다.

한편, 이날 간담회에 이어서는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제14차 본회의가 시청 대회의실에서 열렸다. 

[신아일보] 세종/김순선 기자

klapal@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