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수원아트페스티벌 2019’ 아트토크콘서트
‘한수원아트페스티벌 2019’ 아트토크콘서트
  • 최상대 기자
  • 승인 2019.05.22 17: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주문화재단, 24일…스타 작사가 김이나 출연
(사진=경주문화재단)
(사진=경주문화재단)

한국수력원자력(주)가 주최하고 (재)경주문화재단이 주관하는 ‘한수원아트페스티벌 2019(HAF 2019)’의 아트토크콘서트가 오는 24일 경주예술의전당 화랑홀에서 열린다.

올해는 대표적인 스타 작사가 김이나를 호스트로 크리에이터의 관점에서 바라본 대중예술을 논한다.

22일 경주문화재단에 따르면 한국의 대표적인 작사가로 사랑받는 김이나는 올해 17년 차 베테랑 작사가로 아이돌에서 가요계 원로까지 폭넓게 작업을 해온 크리에이터다.

고교 시절 미국으로 유학해 미술사를 전공한 뒤 귀국 후 작곡가에서 작사가로 활동한 다양한 문화적 배경을 지닌 뒤 브라운아이드걸스의 ‘아브라카다브라’를 통해 본격적으로 대중의 사랑을 받았다. 이후 엑소의 ‘Lucky’, 아이유의 ‘좋은날’, 조용필 ‘걷고 싶다’, 이선희 ‘그중에 그대를 만나’와 같은 작품을 선보였다.

또 김이나가 본격적인 스타 작사 반열에 오르게 한 가수 ‘브라운아이드걸스’의 멤버 제아가 스페셜 게스트로 참여한다.

‘한수원아트페스티벌 2019(HAF 2019)’의 아트토크콘서트는 기존 오픈 객석의 매진으로 좌석 3층(객석 2층)을 추가 오픈한 상황이며, 경주예술의전당과 티켓링크를 통해 구매가 가능하다. 전석 무료로 자세한 정보는 경주예술의전당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신아일보] 경주/최상대 기자

sdchoi@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