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창녕-日 니가타현 사도시, 따오기 복원 우호교류의향 체결
창녕-日 니가타현 사도시, 따오기 복원 우호교류의향 체결
  • 박재영 기자
  • 승인 2019.05.22 16: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남 창녕군은 22일 우포따오기 야생방사를 맞아 군청 전자회의실에서 일본 니가타현 사도시와 따오기 복원 관련 우호교류의향을 체결했다.

손사현 창녕부군수 주재로 개최한 우호교류의향 체결식에는 이토 히카루 사도시 부시장 등 10여명이 참석했으며, 국제멸종위기종인 따오기 복원을 위해 보호, 증식, 방사, 서식지 관리 등의 선진분야에서 다각적인 교류와 협력을 추진하기로 했다.

손 군수는 “이번 사도시와의 따오기 복원 관련 우호교류는 군에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신아일보] 창녕/박재영 기자

pjyoung0077@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