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정부 일가족 사망' 주저흔·방어흔 발견…대체 무엇?
'의정부 일가족 사망' 주저흔·방어흔 발견…대체 무엇?
  • 박고은 기자
  • 승인 2019.05.21 17: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경기 의정부 일가족 사망 시신에서 '주저흔'과 '방어흔'이 발견된 것과 관련해 네티즌 관심이 쏠리고 있다.

12일 네이버 지식백과에 따르면 '주저흔'은 스스로 극단적인 선택을 하려는 사람이 한 번에 치명상을 만들지 못하고 여러 차례 자해하며 생긴 흔적을 말한다.

이는 주로 손목의 앞쪽(손바닥 쪽), 팔오금, 목, 가슴이나 배에서 흔히 관찰할 수 있다.

'방어흔'은 피의자가 흉기를 들고 공격할 때 피해자가 이를 방어하면서 손바닥과 팔뚝 등에 생기는 상처를 말한다.

경찰에 따르면 지난 20일 오전 경기 의정부시의 한 아파트에서 흉기에 찔려 숨진 일가족의 시신에서 주저흔과 방어흔이 나왔다.

아버지 A씨의 시신에서는 주저흔이 발견됐고, 딸 B양의 손 부위에는 방어흔이 발견됐다. 아내 C씨의 시신에선 목 부위 자상 외 특이 사항은 발견되지 않았다.

경찰은 A씨가 아내와 딸을 살해하고 스스로 극단적인 선택을 했을 가능성을 두고 수사 중에 있다.

gooeun_p@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