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서산시, 예산 규모 1조 돌파
서산시, 예산 규모 1조 돌파
  • 이영채 기자
  • 승인 2019.05.21 1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2회 추경예산 1조1123억원 확정

지난 20일 충남 서산시는 서산시의회의 제2회 추경예산안 의결을 통해 1조1123억원의 예산을 확정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는 지난 2월 27일 의결 확정된 1회 추경 대비 11.2%(1,120억 원) 증액된 규모로 일반회계는 984억원, 특별회계는 136억원이 각각 증액된 것이다.

이번에 확정된 예산을 분야별로 살펴보면 일반공공행정 분야 35억원(7%), 문화및관광 분야 80억원(17%), 환경보호 분야 131억원(8%), 사회복지 분야 109억원(5%), 농림해양수산 분야 179억원(13%), 산업․중소기업 분야 24억원(36%), 수송및교통 분야 79억원(22%), 국토및지역개발 분야 460억원(24%) 등이다.

시는 이번 2회 추경예산 편성 시 시민생활안정, 지역경제 활성화, 대기오염문제 예방 등 현안문제 해소에 중점을 뒀다.

주요 반영 내역을 살펴보면, 시민생활 안정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예산으로는 서산사랑 상품권 발행 7.8억원, 자동차 부품산업 침체 극복 4.2억원, 전통시장 특성화시장 육성 2.5억원, 청년활력공간 LAB 조성에 3억원 등이 반영되었으며, 시민생활과 밀접한 SOC 사업에는 생활문화센터 조성 10억원, 다목적 실내체육관 건립(설계) 4억원, 종합운동장 주차장 조성 25억원, 구도항 여객시설 및 어업인 편의시설 설치 14억원, 생애주기별 산림휴양복지숲 조성을 위한 교환토지 매입 55억원 등이 반영됐다.

또한 미세먼지 등 최근 현안문제로 대두된 대기오염과 관련된 예산으로는 수소충전소 설치 22억원, 노후 경유차 조기폐차 지원 및 배출가스 저감장치 부착 지원 등에 4억원이 반영됐으며, ‘19년 본예산과 1회 추경에도 대규모 예산이 투입된 장기미집행 도시계획시설 관련 사업비로 400억원이 추가 반영됐다.

이문구 기획예산담당관은 “경기침체와 고용감소, 대기오염 악화 등의 상황으로 인해 정부추경이 논의되는 등 정부의 정책기조에 따라 서산시도 시민생활 안정과 소상공인·중소기업 활력제고 등을 위해 신속하게 추경을 편성하게 됐다”고 말했다.

이번에 확정된 예산은 21일 고시 후 시청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신아일보] 서산/이영채 기자

esc1330@nat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