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메리츠화재, 오토론 대출채무상환면제보험 출시
메리츠화재, 오토론 대출채무상환면제보험 출시
  • 이혜현 기자
  • 승인 2019.05.20 15: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메리츠화재)
(사진=메리츠화재)

메리츠화재가 업계 최초로 자동차 대출 고객이 대출채무를 면제 받을 수 있는 오토론 대출채무상환면제보험을 출시한다고 20일 밝혔다.

해당 상품은 오토론을 이용해 자동차를 구매한 고객이 대출 실행일로부터 1년 내 일정한 조건을 충족하는 자동차대자동차 교통사고 후 50일 이내에 대출채무상환면제를 신청할 경우, 대출잔액의 90%를 채무면제 해준다.

메리츠화재와 KEB하나은행은 업무협정을 통해 20일부터 ‘KEB하나은행 1Q오토론’으로 신차를 구매한 고객에게 무료로 해당 보장을 제공할 예정이다.

메리츠화재 관계자는 “이번 상품을 통해 고객들이 자동차 사고 시 자동차보험을 통한 피해 보상뿐만 아니라 대출채무면제까지 받을 수 있게 됐다”라며 “계속적으로 적용상품을 추가 확대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hyun11@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