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대전시, 풍수해 대비 488개 도로 배수시설물 정비
대전시, 풍수해 대비 488개 도로 배수시설물 정비
  • 정태경 기자
  • 승인 2019.05.19 12: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대전시)
(사진=대전시)

올 여름에는 폭우가 오더라도 대전 시민들은 큰 불편을 겪지 않을 전망이다.

대전광역시는 여름철 시민안전 확보와 도로불편 해소를 위해 풍수해 대비 도로 배수시설물을 일제히 정비하고 있다고 밝혔다.

시는 여름철 풍수해 발생 시 침수가 우려되는 관내 모든 도로시설물(지하차도 등 총 448개)에 대한 현장정비·점검을 실시하였고, 점검 결과 보완이 필요한 배수시설물에 대하여 우기 전까지 추가 정비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주요 정비 대상은 단기간 집중폭우 발생 시 침수가 우려되는 지하차도의 배수로, 집수정과 도로 가장자리에 있는 빗물받이 등의 시설물이다.

시는 오는 21일부터 6월 20일까지 한 달 간 미진한 부분에 대한 모든 정비를 완료하여, 장마철 도로이용에 불편이 발생하지 않도록 조치할 계획이다.

과거 여름철 폭우로 인한 지하차도 배수불량으로 시민들의 차량침수가 있어온 만큼 사전에 침수 취약도로 점검을 통해 시민들의 불편이 없도록 할 예정이다.

박제화 교통건설국장은 “시민들이 여름철 폭우에 따른 위험과 불편이 발생하지 않도록 도로시설물 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생활 주변의 도로 위험이나 불편사항은 건설도로과 또는 구청 건설과로 제보해 주시면 즉시 조치하겠다”고 말했다.

[신아일보] 대전/정태경 기자

taegyeong3975@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