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완도군, 꽃차 소믈리에 양성 
완도군, 꽃차 소믈리에 양성 
  • 최민우 기자
  • 승인 2019.05.19 10: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방꽃차 가공·생산 전문인력 창출
(사진=완도군)
(사진=완도군)

전남 완도군은 한방꽃차 소믈리에 자격증반 수강생 17명을 모집해 운영한다고 19일 밝혔다.

본 교육 과정은 꽃차의 올바른 이해와 전문 교육 과정을 통한 꽃차 산업의 가공·생산 분야 전문가 양성 및 새로운 소득 창출을 도모하기 위해 마련됐다. 

자격증반 운영 기간은 완도한방꽃차연구소 청산향기(대표 마은경)에 위탁해 오는 6월11일(기간 중 12회)까지 매주 화요일 3시간 씩 법제화(덖음 기술) 실습 교육을 농업기술센터 생활문화실에서 진행하고 있다.

꽃차 이용 소재는 식약처에 식용 가능 품목으로 등록된 화종을 개화시기에 맞춰 활용하고 군에 주로 자생하는 동백꽃, 벚꽃(산벚꽃), 구절초, 작약, 도라지 등 다양하다.

또한 한방차로 이용되는 잎이나 뿌리, 줄기도 곁들어 한방차 가공 기술을 습득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군농업기술센터 소장은 "꽃차산업의 저변 확대를 위해 해양기후치유 프로그램의 일환인 꽃차 시음회 프로그램도 적극 추진하고 있으며 자격증반 인재 양성을 통해 꽃차 가공 생산 및 식용 장미 음료 개발 등 꽃차 산업을 주도해가겠다"고 밝혔다.

[신아일보] 완도/최민우 기자

mwchoi@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