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지역 환경오염물질 배출사업장 10곳 적발
김포지역 환경오염물질 배출사업장 10곳 적발
  • 임순만 기자
  • 승인 2019.05.16 18: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 광역환경관리사업소, 민관합동 특별단속

경기 김포지역 일대 환경오염물질 배출사업장에 대한 ‘민관합동 특별단속’ 결과, 대기오염 방지시설을 설치하지 않거나 무허가 대기배출시설을 운영하는 등 환경법규를 위반한 업체가 무더기로 적발됐다.

경기도 광역환경관리사업소는 지난달 22일부터 지난 13일까지 김포시와 합동으로 양촌, 학운 , 상마, 율생, 항공 산업단지 등 김포지역 일대 환경오염물질 배출사업장 70개소를 대상으로 ‘민관합동 특별단속’을 통해 총 12건의 위반사항을 저지른 10개소를 적발해 행정처분 등의 조치를 했다고 16일 밝혔다.

주요 위반내용을 살펴보면 대기배출신고 무허가(미신고) 2건, 대기방지시설 훼손방치ㆍ부식마모 6건, 대기방지시설 비정상가동 2건, 연료용 유류의 황함유량 초과 1건, 대기배출시설 변경신고 미이행 1건 등이다.

이에 광역환경관리사업소는 이들 업체에 대해 사용중지 2건, 조업정지 2건, 과태료부과 7건 등 행정처분이 내려지도록 하는 한편 중대한 위반을 저지른 업체 1곳을 형사고발 조치했다.

[신아일보] 경기도/임순만 기자

sml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