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SPC그룹, 장애아동에 희망 전하는 ‘SPC행복한펀드’ 전달
SPC그룹, 장애아동에 희망 전하는 ‘SPC행복한펀드’ 전달
  • 동지훈 기자
  • 승인 2019.05.16 17: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2년부터 13억여원 기부…694명에 재활치료비 등 지원
15일 서울 종로구 푸르메재단에서 'SPC행복한펀드' 전달식을 마치고 백경학 푸르메재단 상임이사(왼쪽)와 김범호 SPC 부사장(오른쪽) 등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SPC)
15일 서울 종로구 푸르메재단에서 'SPC행복한펀드' 전달식을 마치고 백경학 푸르메재단 상임이사(왼쪽)와 김범호 SPC 부사장(오른쪽) 등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SPC)

SPC가 지난 15일 서울 종로구 푸르메재단에서 ‘SPC 행복한 펀드 기금 전달식’을 진행했다고 16일 밝혔다.

지난 2012년부터 시작된 ‘SPC 행복한 펀드’는 SPC 임직원들이 급여의 일정액을 기부하면 회사가 매칭펀드를 조성해 기부하는 프로그램이다. 기부된 기금은 푸르메재단을 통해 장애 어린이들의 보조기구 지원, 재활치료비 지원 등에 사용된다.

현재까지 기부된 SPC행복한펀드 규모는 약 13억원으로 재활치료비(232명), 의료비(113명), 보조기구(158명), 정형신발(166명), 특기적성비(25명) 지원 등 총 694명의 장애 어린이들을 지원했다.

이날 행사는 장애 어린이 가족 80여명과 백경학 푸르메재단 상임이사, 김범호 SPC 부사장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행사에 참석한 한 장애어린이의 어머니는 “뇌병변 1급 장애를 가진 아이를 치료하면서 어려웠던 순간에 SPC행복한펀드를 통해 도움을 받고 용기를 얻었다”고 말했다.

백경학 푸르메재단 상임이사는 “많은 장애 어린이들이 경제적 어려움으로 치료를 시작조차 못하고 있는데 SPC그룹의 꾸준한 지원으로 장애어린이들이 건강을 되찾고, 용기와 희망을 얻을 수 있었다”고 밝혔다.

SPC 관계자는 “장애 어린이들에게 건강과 희망을 전하고자 임직원들이 꾸준히 기부에 참여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사회적 책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푸르메재단은 오는 8월 SPC행복한펀드 기금을 통해 장애 어린이와 가족들이 함께하는 3박4일간의 제주도 가족 여행을 진행할 예정이다.

jeehoon@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