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성군, 대하로 세계수산시장 공략한다
홍성군, 대하로 세계수산시장 공략한다
  • 민형관 기자
  • 승인 2019.05.16 15: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리향 딸기 이어 태국·상하이 수산식품박람회 지원
(사진=홍성군)
(사진=홍성군)

충남 홍성군이 아리향 딸기의 베트남 상륙에 이어 수산식품의 세계시장 공략에 나선다.

16일 군에 따르면 군에서 생산하는 농·축·수산물이 베트남과 태국 시장을 공략하고 있다. 이어 군은 동남아를 넘어 전 세계로 확산되길 기대하고 있다. 

지원품목도 점증적으로 확대해 농가 소득증대에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군은 수산식품의 수출주도형 산업육성을 위해 수출 전문기관인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대전세종충남지역본부에 위탁해 해외 마케팅 지원 사업(수산물 해외시장 개척지원)을 추진한다.

이 사업은 수출 우수기업과 스타트 기업 2개 유형으로 분류해 사업위탁 기관인 aT의 내부 선정평가표를 통해 해외 박람회 당 5개 업체를 최종 참가업체로 선정할 방침이다. 

선정된 업체에게는 부스설치 및 임차비용 전액과 편도운송료(1CBM), 통역비, 리플렛 등 카달로그 제작비, 항공료 일부(50~100만원 한도 내)를 지원한다. 

올해는 △태국 식품 및 외식산업서비스 박람회(TRAFS) △상하이 식품박람회(FHC) 총 2회의 해외 수산‧식품 박람회를 지원할 예정이다.

군은 이번 달 27일까지 아세안 식품강국으로 주목받고 있는 태국에서 열리는 '2019년 태국 식품 및 외식산업 서비스 박람회(TRAFS)' 참가업체를 모집할 계획이다.

오는 7월11일부터 14일까지 태국 방콕에서 개최되는 'TRAFS 박람회'는 지난해 44개국으로부터 4만7810명의 참관객이 방문한 바 있다. 

총 150개사가 참가해 현지인과 바이어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으며 군은 관내 수출 스타트 기업뿐만 아니라 기존 수출업체의 수출 시너지 효과가 클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박람회 참가는 군 홈페이지 모집공고를 참고해 한국 농수산식품유통공사 대전세종충남지역본부로 우편 또는 이메일을 통해 신청하면 된다. 

군 관계자는 "aT와 함께 사업완료 이후 1년간 수출성과분석 등 사후관리를 진행할 예정이며 데이터를 토대로 관내 수산식품 업체의 수출 진흥 및 육성 전략을 수립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군은 홍주아리향 영농조합법인과 ㈜오리엔트의 협력으로 베트남에 6억원 상당의 아리향 딸기 50t 수출 계약을 체결하고 지난 3일 1차분 320박스를 첫 선적한 바 있으며 홍성한우의 경우 2월 아토한우영농조합법인이 베트남 하노이 MOJO-HOTEL과 수출 계약을 체결해 베트남 첫 선적을 앞두고 있다.

[신아일보] 홍성/민형관 기자

mhk8888@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