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대전시, 여름철 자연재난 대비 종합대책 돌입
대전시, 여름철 자연재난 대비 종합대책 돌입
  • 정태경 기자
  • 승인 2019.05.16 17: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대전시)
(사진=대전시)

대전시는 태풍, 호우, 강풍 등 풍수해와 폭염 등의 재난에 신속 대응하기 위해 지난 15일부터 10월 15일까지 비상근무체계를 가동한다고 밝혔다.

비상근무체계는 기상특보에 따라 4단계로 나눠 보강단계, 비상 1단계, 2단계, 3단계로 구분하여 기상 예비특보에 따른 상황판단회의를 통하여 13개 협업부서, 9개 지원부서, 14개 유관기관이 비상단계별 비상근무를 실시한다.

시는 여름철 자연재난에 대비, 선제적 총력 대응을 위해 행정안전부 등 17개 중앙부처·자치구와 합동으로 여름철 자연재난 대비 관계기관 대책회의를 지난 14일 시 재난안전상황실에서 개최했다.

한편 시에서는 여름철 자연재난에 대비해 인명피해 우려지역, 침수우려 취약도로, 침수흔적지역, 야영장 등 재난 취약지역을 점검하고, 최적의 방재성능 발휘를 위하여 빗물받이 확장, 하수도 준설, 배수펌프장 가동상태·하천 수문 등 하천취약시설을 점검하는 한편, 빗물받이 덮개(고무판·장판 등) 제거반을 운영 중에 있다.

또한 여름철 폭염에 대비하여 도로 살수작업, 클린로드시스템 등 폭염저감시설 시범설치, 그늘막 설치 확충, 취약계층 냉방용품 지원, 무더위 쉼터 지정 확대, 냉동 병입 수돗물 공급 등을 추진 중에 있다.

이강혁 시민안전실장은 협업부서와 자치구간 점검회의에서 "풍수해 대비하여 빗물받이 덮개제거 및 준설, 배수펌프 가동상태 등 방재시설을 수시로 점검하고, 재해우려지역의 예찰을 강화하는 한편, 자치구간 유기적 협력체계를 강화하는 등 재난상황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것"이라고 말했다.

[신아일보] 대전/정태경 기자

taegyeong3975@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