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벅스 리저브 ‘通’했다…5년간 450만잔 판매
스타벅스 리저브 ‘通’했다…5년간 450만잔 판매
  • 박성은 기자
  • 승인 2019.05.15 15: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타벅스, 2014년 3월 프리미엄 커피 ‘리저브’ 출시
고객 다양한 취향 따라 원두·추출방식 선택 ‘장점’
올해 역대 최고 판매율, 상반기 내 500만잔 ‘눈앞’
스타벅스 리저브가 출시 5년 만에 누적 판매량 450만잔을 돌파했다. (사진=스타벅스)
스타벅스 리저브가 출시 5년 만에 누적 판매량 450만잔을 돌파했다. (사진=스타벅스)

스타벅스커피 코리아(대표 송호섭·이하 스타벅스)가 지난 2014년 3월 스페셜 티 커피 ‘리저브’를 출시한 이후 올 4월까지 약 5년 동안 누적 판매량 450만잔을 돌파했다고 15일 밝혔다.

스타벅스 리저브는 전 세계적으로 극소량만 수확해 한정된 기간에만 경험할 수 있는 스페셜티 커피다. 스타벅스가 진출한 전 세계 78개국 중 28개국만 소량 제공되고 있다. 고객이 개인 취향에 맞게 원두와 추출방식을 선택해 커피를 음미할 수 있는 경험을 할 수 있는 것이 특징.

박현숙 스타벅스 카테고리 총괄은 “2014년 3월 국내에 첫 출시된 이후 2016년 하반기에 누적 판매량 100만잔을 돌파했고, 지난해 상반기는 200만잔, 하반기 300만잔을 돌파했다”며 “올 4월까지 판매량은 전년도 판매량의 50%를 넘어 역대 최고의 판매율을 이어가고 있는 만큼, 이와 같은 추세라면 상반기 내에 누적 판매량 500만잔 돌파도 예상된다”고 말했다.

스타벅스 리저브 음료 판매 매장은 2014년 10개에서 올 4월 현재 87개로 9배 가까이 늘었다. 이 중 독립된 리저브 전용 바를 갖춘 매장은 48곳이다. 특히 리저브 바 매장은 매년 30여 종류의 다양한 리저브 원두와 숙련된 바리스타, 리저브 전용 추출 기기, 전용 머그 등을 통해 일반 매장과 차별화한 서비스를 제공하는 스타벅스의 프리미엄 매장이다. 2016년에 첫 선을 보인 후, 규모가 지속적으로 확대 중이다.

현재 스타벅스는 추출 방식에 따른 드립 음료 5종과 에스프레소 음료 10종, 아이스크림 음료 3종, 특화 음료 4종, 체험 메뉴 음료 2 종 등 총 24종의 다양한 리저브 음료를 제공하고 있다.

박현숙 총괄은 “고객의 다양한 니즈(Needs)에 부합하는 서비스와 제품을 지속적으로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parkse@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