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구의회, 제263회 임시회 개회
강동구의회, 제263회 임시회 개회
  • 김두평 기자
  • 승인 2019.05.15 15: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김두평 기자)
(사진=김두평 기자)

서울 강동구의회는 15~22일까지 8일간의 제263회 임시회 개회하고 의원 5분발언에 이어 안건심사에 돌입했다.

제갑섭 부의장은 개회사를 통해 "이번 임시회가 행복한 강동의 미래 청사진을 그리는 회기가 될 수 있도록 구민안전 및 복리증진과 직결된 안건들을 내실있게 심사 처리할 것"을 당부하고 "오는 25일 방재의날을 맞아 여름철 구민 보건방역 예방과 재난안전 대처에 만전을 기해 달라"고 강조했다.

이어 이원국 의원은 '강동구 재난취약계층의 안전대책 마련'을 , 정미옥 의원은 '예산의 효율적인 운용 방안' 등에 대해 5분자유 발언을 통해 촉구했다.

이번 제263회 임시회는 오는 22일까지 8일간의 일정으로, 2019년도 행정사무감사 계획서 채택과  18건의 안건심사·처리 후 회기를 마무리 할 예정이다. 

[신아일보] 서울/김두평 기자

dp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