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화문 광장 개선 본격화…세종로 지구단위계획 변경 착수
광화문 광장 개선 본격화…세종로 지구단위계획 변경 착수
  • 천동환 기자
  • 승인 2019.05.15 1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복궁 앞 사직로 우회도로 개설 추진
새 광화문 광장 조감도.(자료=서울시)
새 광화문 광장 조감도.(자료=서울시)

서울시가 지난 1월 발표한 광화문 광장 개선 설계공모 당선작을 바탕으로 새로운 광장 만들기에 본격 착수했다. 경복궁 앞 사직로를 대체할 우회도로 개설을 골자로 '세종로 지구단위계획' 변경을 추진한다.

서울시는 새로운 광화문 광장 조성사업을 위해 세종로 지구단위계획 변경 절차에 들어간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도시계획 변경은 현재 경복궁 앞을 지나는 기존 사직로의 우회도로 개설을 주된 내용으로 한다.

서울시는 지난 1월 광화문 광장 개선을 위한 국제설계공모 당선작을 발표한 후 광화문 광장 설계 방향에 대해 행정안전부 등 관련 기관들과 협의를 진행해 왔다. 관련 기관들은 광화문 광장을 대한민국의 역사·상징적 중심 공간으로 조성하는 데 힘을 모으기로 했다.

특히, 광장 조성사업으로 편입되는 정부서울청사 토지 및 건물 등에 대해서는 청사 기능 유지에 충분한 대체 토지 및 시설 등을 마련하기로 했다.

도시계획 변경을 위한 주민 열람공고는 이달 16일부터 31일까지 진행하며, 의견이 있는 시민들은 의견서를 서면으로 제출하면 된다.

한편, 새로운 광화문 광장 조성 계획에 따르면, 세종문화회관 앞 차로는 광장으로 편입돼 광장 규모가 지금의 3.7배로 커진다.

해치 광장 등 세 곳으로 단절돼 있던 지하 공간은 하나로 통합하고, 지상과 지하 광장은 선큰 공간으로 연결한다.

또, 서울 도심 역사문화경관의 핵심인 경복궁~북악산의 한국적 경관을 재구성하고, 북악산~한강으로 이어지는 역사경관축을 회복하는 데 초점을 둔다.

cdh4508@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