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진제약 ‘1% 사랑나눔 사회공헌’ 9년 지속 이어간다
삼진제약 ‘1% 사랑나눔 사회공헌’ 9년 지속 이어간다
  • 동지훈 기자
  • 승인 2019.05.10 17: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 임직원 참여…대표제품 선정해 매출액 1% 상당 기부

삼진제약은 5월 한 달간 전 임직원이 참여하는 ‘삼진제약 1% 사랑나눔 봉사’를 진행한다고 10일 밝혔다.

‘삼진제약 1% 사랑나눔 봉사활동’은 형식적인 사회공헌에서 벗어나 임직원이 직접 몸으로 뛰며 소외계층을 위로하고 보듬자는 취지로 지난 2011년 시작됐다.

‘1% 사랑나눔’이라는 이름대로 삼진제약이 매년 대표 의약품을 선정해 해당 품목 매출액의 1%를 기부금으로 적립하면 전 임직원은 복지시설, 독거노인 가정 등 각지의 소외계층을 방문해 기부금을 전달하고 현장 봉사활동을 진행한다.

9년째를 맞은 1% 사랑나눔 봉사활동에는 매년 700여명의 임직원이 동참해 누적 참여자는 약 5500명에 달한다. 올해 봉사가 진행되면 누적 참여자가 6000명을 넘어설 예정이며 봉사시간은 약 2만 시간에 육박할 것으로 보인다.

삼진제약은 이번 사회공헌 활동을 위해 작년 한 해 동안 뇌기능개선제 ‘뉴티린’ 연질캡슐의 기금 모금을 진행했다. 올해는 동맥경화용제 ‘뉴스타틴알 정’을 사랑나눔 품목으로 선정해 2020년 사회공헌 기금으로 사용한다는 계획이다.

아울러 700여명의 임직원이 노인복지시설과 무료급식소, 장애인 거주시설, 독거노인 가정 등 도움이 필요한 곳을 방문할 예정이다.

최용주 삼진제약 대표는 “한 해도 거르지 않고 달려온 ’1% 사랑나눔 봉사활동’이 올해로 9년째를 맞아 감회가 새롭다”며 “앞으로도 전 임직원이 함께 참여하는 봉사활동을 통해 어려운 이웃을 돌보고 보다 따뜻한 사회를 만드는 데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jeehoon@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