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태균, 4억2000만원 재계약
김태균, 4억2000만원 재계약
  • 신아일보
  • 승인 2009.01.21 18: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프로야구 한화 이글스의 간판타자 김태균(28)이 지난 시즌보다 44.8% 인상된 4억2000만 원에 연봉 재계약을 마쳤다.

한화는 21일 08시즌 홈런왕 김태균을 비롯해 김태완(26), 송진우(43)와 재계약 협상을 마무리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한화는09시즌 연봉 재계약 대상자 51명과의 연봉 계약을 모두 마쳤다.

지난 해 2억9000만 원을 받은 김태균은 정규시즌에서 타율 0.324 31홈런 92타점의 맹타를 휘둘렀다.

특히 홈런과 장타율(0.622)에서는 1위를 차지했고, 연말 시상식에서 골든글러브까지 수상하는 등, 최고의 시즌을 보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