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엔씨소프트, 오는 29일 리니지M '일본' 서비스 개시
엔씨소프트, 오는 29일 리니지M '일본' 서비스 개시
  • 장민제 기자
  • 승인 2019.05.09 17: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미지=엔씨소프트)
(이미지=엔씨소프트)

엔씨소프트(대표 김택진, 이하 엔씨(NC))가 모바일 MMORPG(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 ‘리니지M’의 일본 서비스를 오는 29일부터 시작한다.

엔씨(NC)는 9일 일본 리니지M의 서비스를 맡은 엔씨재팬이 이날 만다린 오리엔탈 도쿄호텔에서 일본 출시 미디어간담회를 개최했다며 이 같이 밝혔다.

이날 행사에선 심승보 엔씨(NC) 전무(CPD, Chief Publishing Director)가 리니지M의 일본 출시 일자를 발표했다. 이어 엔씨재팬의 리니지M 프로젝트 프로듀서인 오코치 타쿠야는 리니지M을 소개하고 캐릭터 사전 생성 이벤트 정보를 공개했다.

일본 리니지M 출시 버전에는 리니지M의 다섯 번째 클래스인 ‘다크엘프’까지 포함되어 있다. 이후 콘텐츠는 순차적으로 업데이트 된다. 일본 이용자는 구글플레이(12세 이용가)와 애플 앱스토어(12세 이용가)에서 리니지M을 다운로드 받아 즐길 수 있다.

김택헌 엔씨재팬 대표는 “리니지M이 한국과 대만에 이어 일본에서 새로운 도전을 시작한다”며 “리니지M이 가지고 있는 고유의 가치를 지키면서 일본 이용자들의 즐거움을 극대화 할 수 있는 서비스를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일본 리니지M은 지난 2월 15일부터 사전 예약 프로모션을 진행 중이다. 9일 기준 사전 예약에 참여한 계정은 150만을 돌파했다.

jangstag@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