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CJ프레시웨이, 1분기 실적 발표…매출 7477억원
CJ프레시웨이, 1분기 실적 발표…매출 7477억원
  • 동지훈 기자
  • 승인 2019.05.08 17: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업이익 66억원 기록…전년 대비 9.2% 증가

CJ그룹의 식자재 유통 및 단체급식 전문기업 CJ프레시웨이가 8일 1분기 실적을 발표했다.

매출은 7477억원으로 작년 동기보다 10.6% 증가했으며, 영업이익은 9.2% 늘어난 66억원으로 잠정 집계됐다.

매출 성장은 주력 사업인 식자재 유통과 단체급식 부문에서 고르게 이뤄졌다.

식자재 유통 부문 매출은 외식경기 침체가 지속되는 상황에서도 전년 동기 대비 약 10% 증가한 6100억원을 기록했다.

CJ프레시웨이는 가정간편식(HMR) 시장의 성장으로 관련 원재료 등을 공급하는 유통경로와 자회사인 프레시원 경로 매출이 각각 18%, 9% 증가하며 성장을 견인했다고 설명했다.

지난해 사상 최대 신규 수주를 달성한 단체급식 부문은 올해 1분기에도 산업체, 병원 경로에서 다수의 거래처를 확보한 데 이어 컨세션(Concession)경로에서도 확장세를 이어가 작년 대비 약 22% 증가한 1030억원의 매출을 올렸다.

CJ프레시웨이 관계자는 "전방산업인 외식업계의 불황 속에서도 신규 거래처 발굴과 마진 개선전략 등을 통해 두 자리 수 이상 매출 성장을 기록한 것은 상당히 고무적”이라며 “경로별 맞춤형 영업활동 강화, 독점 및 특화상품 개발 등을 통해 외형 성장은 물론 수익성 개선을 이어갈 것”이라고 밝혔다.

jeehoon@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