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야 '패트정국' 대치 언제까지… 복귀압박 vs 장외투쟁
여야 '패트정국' 대치 언제까지… 복귀압박 vs 장외투쟁
  • 고아라 기자
  • 승인 2019.05.08 15: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해찬 "역풍 맞을 것"… 황교안 "졸속 행정이다"
홍남기 "추경 통과돼야… 당장 국회 찾아갈 생각"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8일 오후 경남 통영시 광도면 노산마을에서 열린 경로잔치를 찾아 인사말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8일 오후 경남 통영시 광도면 노산마을에서 열린 경로잔치를 찾아 인사말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ara@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