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당정청, 청년 정책 컨트롤타워 '청년정책관실' 靑에 신설
당정청, 청년 정책 컨트롤타워 '청년정책관실' 靑에 신설
  • 고아라 기자
  • 승인 2019.05.02 09: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장기적 청년정책 로드맵' 논의를 위한 당정청 협의회
홍영표 "청년 일자리·주거·복지 등 다룰 시스템 만들것"
더불어민주당 홍영표 원내대표가 2일 국회에서 열린 '중장기적 청년정책 로드맵' 논의를 위한 당정청 협의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왼쪽부터 이용선 청와대 시민사회수석, 노형욱 국무조정실장, 조정식 정책위의장, 홍 원내대표. (사진=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홍영표 원내대표가 2일 국회에서 열린 '중장기적 청년정책 로드맵' 논의를 위한 당정청 협의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왼쪽부터 이용선 청와대 시민사회수석, 노형욱 국무조정실장, 조정식 정책위의장, 홍 원내대표. (사진=연합뉴스)

 

당정청은 2일 청년 관련 정책을 종합적이고 체계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청와대에 '청년정책관실'을 신설하기로 했다. 

더불어민주당과 정부, 청와대는 이날  국회 의원회관에서 '중장기적 청년정책 로드맵' 논의를 위한 당정청 협의회를 열고 이 같이 결정했다. 

홍영표 민주당 원내대표는 "쪼개진 청년정책을 총괄하고 조정할 컨트롤타워를 만들겠다"며 "청와대에 청년담당 직제를 신설하고 일자리, 주거, 복지 등 청년문제를 다룰 시스템을 만들겠다"고 밝혔다.

이어 "청년기본법도 야당과 협의해 조속히 국회 통과를 시키겠다"며 "청년을 위해 긴 호흡을 갖고 할 수 있는 모든 노력을 다할 것을 분명히 약속한다"고 말했다. 

조정식 정책위의장도 "청년들이 기본적인 삶을 영위할 수 있도록 청년기본법을 중점법안으로 만들려고 노력하고 있다"며 "내년도 예산안에 청년정책관련 예산을 적극적으로 편성해 반영하도록 하겠다"고 약속했다. 

노형욱 국무조정실장은 "국회차원에서 청년기본법을 발의해줬는데 정부도 발맞춰 청년정책조정위원회를 만들고 총리실에서 정부 내 청년정책을 총괄·관리하겠다"며 "이것이 설치되면 청년들의 교육, 결혼, 출산, 주거, 복지, 문화 등 청년 삶을 전반적으로 복원하는 정책 마련을 기대한다"고 했다. 

이용선 청와대 시민사회수석은 "(청와대에 신설되는) 청년정책관실은 청년 제반 정책을 기획하고 청년세대와 다양하고 직접적인 소통을 강화하는 역할을 맡게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이 수석은 "청년정책관실을 중심으로 당정청 협력을 강화해 우리 사회의 미래, 희망인 청년들이 어깨를 펴고 당당히 살 수 있는 새로운 시대를 만들도록 최대한 노력하겠다"고 다짐했다.

ara@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