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롯데홈쇼핑, 업계 최초 모바일 콘텐츠 전문 스튜디오 구축
롯데홈쇼핑, 업계 최초 모바일 콘텐츠 전문 스튜디오 구축
  • 동지훈 기자
  • 승인 2019.04.25 18: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2㎡규모…1인 미디어 방송‧AR 콘텐츠 제작 가능
서울 영등포구 롯데홈쇼핑 본사 방송센터에 구축된 모바일 콘텐츠 전문 스튜디오. (사진=롯데홈쇼핑)
서울 영등포구 롯데홈쇼핑 본사 방송센터에 구축된 모바일 콘텐츠 전문 스튜디오. (사진=롯데홈쇼핑)

롯데홈쇼핑이 서울 영등포구 양평동 본사 방송센터 내에 1인 미디어 방송부터 AR(증강현실) 콘텐츠 제작까지 가능한 모바일 콘텐츠 전문 스튜디오를 업계 최초로 구축했다.

스튜디오는 102㎡(약 31평) 규모로, ‘3D 콘텐츠 스튜디오’와 ‘모바일 방송 스튜디오’로 구성돼 있다.

3D 콘텐츠 스튜디오에서는 롯데홈쇼핑이 지난해부터 업계 최초로 선보이고 있는 가전‧가구 가상 배치 서비스인 ‘AR뷰’에 적용할 콘텐츠를 제작할 수 있다.

80대의 카메라로 상품을 360도 순간 촬영한 후 3D 랜더링(Rendering) 기술을 통해 AR뷰에 최적화된 콘텐츠로 변환까지 한번에 가능하다.

또한 상품 접사 촬영을 위해 3D사물 스캔 촬영 장비도 구축했다. 롯데홈쇼핑은 자체 제작을 통해 올해 내에 TV홈쇼핑에서 판매하는 모든 가전‧가구 상품에 AR뷰 서비스를 적용할 계획이다.

모바일 방송 스튜디오에는 1인 방송에 특화된 세트와 방송 장비가 구축돼 모바일 생방송을 비롯한 비디오 커머스 제작이 가능하다.

TV홈쇼핑과 다르게 방송 제작이 간편하고, 방송 중 시청자 반응에도 빠르게 대응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아울러 롯데홈쇼핑은 모바일 방송 스튜디오를 1인 크리에이터들을 위한 촬영 장소로도 지원할 예정이다.

김인호 롯데홈쇼핑 DT 본부장은 “빠르게 변화하는 미디어 환경에서 차별화된 콘텐츠를 개발하고 선보이기 위해서는 자체 시설을 기반으로 내부 역량을 향상시키는 것이 중요하다고 판단했다”며 “모바일 콘텐츠 전문 스튜디오를 적극적으로 활용해 모바일 생방송부터 3D 콘텐츠까지 수준 높은 서비스를 제공하며 미디어 커머스 기업으로 거듭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jeehoon@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