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안 섬 간재미축제 26~27일 개최"
"신안 섬 간재미축제 26~27일 개최"
  • 박한우 기자
  • 승인 2019.04.21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신안군)
(사진=신안군)

전남 신안군이 천사대교 개통으로 한층 더 가까워진 도초도에서 오는 26일부터 27일까지 2일간 지역특산품인 '신안 섬 간재미축제'를 개최한다고 21일 밝혔다.

겨울부터 도초도 해역에서 잡히기 시작하는 간재미는 이듬해 3~4월께 가장 많이 잡히는 어종이다.

제철에 잡힌 간자미는 단백질 등 영양분도 풍부해 병후 회복기나 허약체질에 영양 보강식으로 스테미너 강화 효과 및 항암작용 등이 왕성해 성인병 예방에도 탁월한 효능이 있다고 알려져 있다.

이번 제3회 째를 맞는 신안 섬 간재미 축제는 개회식을 시작으로 간재미 비빔밥 만들기, 시식회, 간재미 얇게 썰기와 껍질 벗기기 대회, 주민화합 한마당, 노래자랑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준비했다.

특히 도초 막걸리와 궁합이 맞는 간재미 회를 비롯한 간재미 육개장, 간재미 만두 등의 음식 개발을 통해 신안 간재미의 싱싱한 참맛과 섬 특유의 정감을 나눌 수 있는 축제장을 마련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매년 80여t의 간재미가 어획되고 축제 시기인 제철에 집중적으로 잡혀 연중 가장 맛있는 간재미를 저렴한 가격에 맛볼 수 있도록 최선의 준비를 하고 있다"며 "천사대교 개통 이후 신안의 우수한 수산물 중 첫 번째 축제인 간재미를 전국으로 알릴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군은 간재미 축제에 이어 5월부터 홍어, 병어, 민어 등 10종의 지역 특산어종을 연중 가장 맛있고 많이 잡히는 시기에 수산물 축제를 개최해 청정신안의 다양한 섬 문화탐방과 섬 기행을 연계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할 방침이다.

hwpark@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