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곡우 맞아 보성 '햇차' 수확 한창
[포토] 곡우 맞아 보성 '햇차' 수확 한창
  • 임준식 기자
  • 승인 2019.04.18 18: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성 햇차 수확 현장. (사진=보성군)
보성 햇차 수확 현장. (사진=보성군)

18일, 곡우를 이틀 앞두고, 회천면 영천리 차밭에서는 싱그러운 봄의 에너지를 가득 담은 햇차 따는 소리가 경쾌하다.

영천리 차밭은 해양성 기후와 대륙성 기후가 만나 안개가 많은 지역으로 차나무가 자라기에 가장 적합한 환경이다.

곡우를 전후해서 만든 차는 우전차라 부르며, 촉감이 부드럽고 향과 맛이 좋아 최상품 녹차로 판매된다.

[신아일보] 보성/임준식 기자

jsl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