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만 화롄서 규모 6.1 지진…중국도 흔들림 감지
대만 화롄서 규모 6.1 지진…중국도 흔들림 감지
  • 박고은 기자
  • 승인 2019.04.18 15: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만 지진 발생 지역(별 표시된 부분이 진원). (사진=연합뉴스)
대만 지진 발생 지역(별 표시된 부분이 진원). (사진=연합뉴스)

 대만 동부 화롄(花蓮)에서 규모 6.1 지진이 발생해 대만 전역이 크게 흔들렸다.

18일 대만 기상국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1시1분께(한국시간 오후 2시1분)께 대만 화롄 현청에서 서북쪽으로 10.6㎞ 떨어진 지점에서 규모 6.1의 지진이 발생했다.

진앙은 북위 24.06도, 동경 121.54도이며 진원 깊이가 18.8㎞다.

이번 지진으로 인해 대만의 수도 타이베이(臺北)를 포함한 대만 전역에서 강한 진동이 느껴졌다.

대만 전역 뿐만 아니라 대만해협 건너편인 중국 푸젠성, 저장성 일부 지역에서도 흔들림이 느껴진 것으로 알려졌다.

강력한 지진이 발생한 가운데 아직 인명이나 재산 피해가 생겼다는 신고와 보고는 들어오지 않은 상태다.

중국지진대망중심(CENC)은 이번 지진 규모를 6.7로, 진원 깊이는 24㎞로 측정해 발표했다. 

대만섬 일대는 지각과 화산 활동이 왕성해 '불의 고리'라고 부르는 환태평양 조산대에 위치해 크고 작은 지진이 자주 발생한다.

앞서 지난해 2월 화롄에서는 규모 6.0 강진이 발생해 17명이 목숨을 잃고 280명이 부상한 바 있다.

gooeun_p@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