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의정부, 카드형 지역화폐 ‘사랑카드’ 18일 발행
의정부, 카드형 지역화폐 ‘사랑카드’ 18일 발행
  • 김병남 기자
  • 승인 2019.04.16 14: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7억원 규모…소상공인 매출 증대 기대

경기 의정부시는 오는 18일 의정부에서만 사용가능한 카드형 지역화폐 ‘의정부사랑카드’를 본격 발행한다고 16일 밝혔다.

의정부 지역화폐인 ‘의정부사랑카드’는 선불형 충전카드로, 관내 일반음식점, 소규모 슈퍼마켓, 카페, 학원, 미용실 등 연 매출 10억원 이하의 IC카드결제가 가능한 점포면 사용이 가능하다.

단 대형마트, 기업형 슈퍼마켓, 유흥.사행 업소, 온라인 쇼핑몰 등 연 매출이 10억원을 초과하는 사업장에서는 사용할 수 없다.

카드는 ‘경기지역화폐’ 모바일 앱을 통해 무료로 발급받을 수 있으며, 다음달부터는 NH농협은행(11개 지점)에서도 발급 및 충전이 가능하다.

최초 발행 기념으로 오는 5월31일까지 충전금액의 10%를, 평소에는 6%를 시 예산으로 추가 충전해 준다. 월 최대 40만원까지 충전 가능하며, 앱 또는 고객센터로 소득공제를 신청하면 연말정산 시 30%까지 소득공제 혜택도 받을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올해 청년배당, 산후조리비 등 정책수당 77억원을 포함 총 117억원 규모를 발행할 계획으로, 의정부사랑카드가 시민들에게는 추가충전 혜택을 제공해 가계에 도움이 되고, 관내 소상공인에게는 실질적인 매출 증대로 이어져 지역 공동체를 더욱 단단하게 만들어주는 원동력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신아일보] 의정부/김병남 기자

knam07@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