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피는 4월 '백제 왕궁 상설공연' 활짝
꽃피는 4월 '백제 왕궁 상설공연' 활짝
  • 김기룡 기자
  • 승인 2019.04.03 13: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백제문화단지 4∼7월 상설공연 진행…5∼6월에는 야간개장 실시
상설공연 줄타기(사진=백제문화단지)
상설공연 줄타기 모습. (사진=백제문화단지)

백제문화단지 상설공연이 이달 들어 꽃망울을 터뜨리고, 다음 달부터는 백제 왕궁의 아름다운 야경이 펼쳐진다.

3일 충남도에 따르면 백제문화단지가 오는 6일부터 7월7일까지 상설공연을 열고, 다음 달 1일부터 6월30일까지는 야간개장을 실시한다.

올해 상설공연은 백제를 주제로 한 공연을 새롭게 마련, 볼거리가 더욱 풍성해졌다.

전통과 현대가 어우러진 외줄타기와 백제 마술쇼, 타악 합주, 비보잉 등을 진행하며 관람객의 눈과 귀를 사로잡을 예정이다.

각 공연은 월요일 정기 휴관일을 빼고, 매일 오전 11시와 오후 3시, 두 차례에 걸쳐 열린다.

야간개장은 매일 오후 6시부터 10시까지로, 백제문화단지를 찾는 가족과 연인들이 백제 왕궁의 아름다운 야경을 보며 소중한 추억을 쌓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올해는 특히 경관 조명을 보완해 관람 범위가 예년에 비해 한층 넓어진다.

5∼6월 야간개장 이후에는 7월 27일부터 여름 성수기 야간개장도 실시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관람객을 대상으로 매달 사회관계망서비스(SNS)·백제 역사 문제풀이·어린이날 등 온 가족이 함께 관람하며 즐길 수 있는 다채로운 행사를 펼친다.

백제문화단지에서는 또 백제의상 체험과 소방의 종, 소망 엽서, 착시예술(Trick art), 백제 역사 만화 사비의 꽃 등도 상시적으로 만날 수 있다.

백제문화단지 상설공연과 야간개장 관련 자세한 내용은 백제문화단지 누리집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도 관계자는 "백제문화단지는 이번 상설공연을 통해 전통 공연의 멋과 풍류를, 야간개장을 통해 백제 왕궁의 야경과 운치를 선사할 예정"이라며 관심과 참여를 당부했다.

press@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