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상수도사업본부, 4개 구역 노후 상수도관 교체
대전 상수도사업본부, 4개 구역 노후 상수도관 교체
  • 정태경 기자
  • 승인 2019.03.28 08: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업비 23억 원을 투입해 4월중 착공, 총 연장 4.5㎞ 정비

대전시 상수도사업본부 동부사업소는 노후화된 관에서 발생할 수 있는 파열 및 싱크홀 등 대형 사고를 사전에 예방하고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동구 삼성동 등 4개 구역의 노후 상수도관을 교체한다.

이번 사업은 사업비 총 23억원을 투입해 총 연장 4.5㎞를 정비하는 공사로 4월중 착공해 본격 추진할 예정이다.

노후 상수도관 교체가 완료되면 해당 지역에 깨끗하고 안정적인 수돗물 공급이 이뤄지게 된다.

이를 통해 수돗물에 대한 신뢰도 향상과 누수를 줄여 재정손실도 최소화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최성호 동부사업소장은 “노후관 정비공사로 인한 시민들의 교통 불편이 예상되는 만큼 이를 최소화할 수 있도록 현장관리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며 “상수도 노후관 교체공사를 지속적으로 시행해 시설물의 안전성을 확보하고 시민에게 건강한 수돗물을 안정적으로 공급 하겠다”고 말했다.

taegyeong3975@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