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용인디지털산업진흥원, ICT분야 미래인재 육성
용인디지털산업진흥원, ICT분야 미래인재 육성
  • 김부귀 기자
  • 승인 2019.03.24 15: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달부터 사물인터넷 실습·ICT체험교육 등 실시

경기 용인시디지털산업진흥원(이하 진흥원)은 사물인터넷(IoT) 체험과 ICT체험교육을 통해 ICT분야 미래인재 육성에 집중하고 있다.

진흥원은 명지대학교 정보통신공학과 재학생 사물인터넷 단체 체험실습을 시작으로 올해 다양한 스마트 디바이스 창작문화 확산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24일 밝혔다

진흥원은 사물인터넷(IoT) 체험을 통해 차세대 먹거리 산업인 AR·VR·드론을 직접 체험해 볼 수 있으며, 3D프린터·레이저커팅기를 이용해 상상한 것을 직접 만들어볼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ICT체험교육을 통해서는 아두이노 프로그램 등을 활용해 사회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스마트 디바이스를 직접 제작해 볼 수 있다.

이번 체험실습은 21일과 22일 ‘ICT디바이스 용인랩’에서 명지대학교 정보통신공학과 재학생 100여명을 대상으로 아두이노를 활용한 스탑워치 만들어보기, 아두이노를 활용한 미세먼지 측정기를 직접 제작해 보는 시간을 가졌다.

단체 체험실습은 이달부터 시작하며 실습을 희망하는 관내 학교 및 기관은 진흥원 홈페이지에서 신청서를 작성해 제출하면 체험 프로그램에 참여할 수 있다.

진흥원 관계자는 “관내 학생들이 진흥원에서 ICT분야를 체험하고 직접 참여하는 실습을 통해 4차 산업혁명시대에 적합한 인재로 육성 될 것”이라며 “창업 및 일자리창출까지 이루어질 수 있도록 사물인터넷 분야 체험교육, 아이디어 제품화 지원 등을 확대 운영하겠다”고 말했다.

[신아일보] 용인/김부귀 기자

acekbg@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