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태안군 고남패총박물관, ‘나전공예 장신구 만들기’ 체험
태안군 고남패총박물관, ‘나전공예 장신구 만들기’ 체험
  • 이영채 기자
  • 승인 2019.03.23 12: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가 있는 날’ 행사, 조개 활용한 나전공예 체험 프로그램 실시
사진은 ‘나전공예 장신구 만들기’ 프로그램 체험 모습.(사진=충남 태안군)
사진은 ‘나전공예 장신구 만들기’ 프로그램 체험 모습. (사진=충남 태안군)

충남 태안군 고남패총박물관이 공공문화시설 ‘문화가 있는 날’ 행사의 일환으로 이색 체험프로그램을 선보인다.

23일 군에 따르면 고남패총박물관은 올 12월까지 매달 마지막 주마다 수요일부터 토요일 중 하루, 제1전시관 체험부스 및 체험학습실에서 ‘나전공예 장신구 만들기’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이번 프로그램은 패총의 주요소인 조개의 특징을 부각시킨 프로그램으로, 조개껍데기를 가공한 자개(보석류)와 목재를 이용해 나만의 나전공예 장신구를 만들어볼 수 있으며, 특히 공예작가가 함께 참여해 수준 높은 체험프로그램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참여방법은 신청서를 작성해 메일 또는 팩스로 프로그램 운영일 기준 7일 전 접수하면 되며, 회당 선착순 40명에 대해 무료체험이 실시된다.

군 관계자는 “매달 마지막 주 수요일 ‘문화가 있는 날’은 무료로 고남패총박물관을 관람할 수 있으며,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지역주민들에게 문화향유의 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라며 “앞으로도 태안을 찾는 관광객들에게 패총과 민속에 대한 이해를 도울 수 있도록 기획전시 및 다양한 행사를 진행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군 문화재관리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신아일보] 태안/이영채 기자

esc1330@nat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