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구리시, ㈜경기여객과 버스 공영 차고지 건립 협약 체결
구리시, ㈜경기여객과 버스 공영 차고지 건립 협약 체결
  • 정원영 기자
  • 승인 2019.03.21 11: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구리시)

경기 구리시가 대중교통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지난 20일 ㈜경기여객과 버스 공영 차고지 건립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협약에는 2009년 갈매공공주택지구 지정 당시 구체적인 대중교통망의 부재로 갈매지구 입주민들의 출·퇴근 문제가 심각함에 따라 이를 해소하고 현재 추진 중인 갈매 역세권 개발 사업 완료 시 원활한 대중교통을 제공하기 위해 갈매지구 인근에 버스 공영 차고지를 건립한다는 내용이 담겼다.

특히 시 관계자는 “노선버스의 증차와 신설은 여객자동차운수사업 관련법에 따라 서울시와 협의하도록 돼 있으나 서울시의 도로, 환경 등 여러 여건상 동의를 받기 어려워 이는 고스란히 시민들의 어려운 출·퇴근길로 이어질 수밖에 없는 등 대중교통 난 해결에 한계가 있었다”고 설명했다.

그러나 이번 협약이 체결됨에 따라 갈매지구와 사노동 인근 약 1만㎡(추정 사업비 약 110억 원)의 부지에 버스 80여 대 수용과 각종 부대시설을 갖춘 버스 공영 차고지가 건립되면 인근 노선버스들도 입차하게 돼 대중교통 이용이 원활해질 전망이다.

안승남 시장은 “버스 공영 차고지 건립은 사노·갈매지구의 대중교통 문제의 근본적인 해결 안”이라며 “올해 중에는 관내 대중교통 이용이 어려운 지역에 대해 한정 면허를 갖춘 소형 버스를 투입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어 “남양주 다산지구의 입주 때문에 발생하고 있는 수택3동(토평지구)에서 강변역 노선의 버스를 출근시간대에 탑승하지 못하는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다음달 초 수택동에서 출발하는 강변역 방면 노선버스를 투입하는 등 구리시 대중교통 문제 해결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신아일보] 구리/정원영 기자

wonyoung55@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