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승리, 연예계 은퇴 선언 "사회적 물의 너무 커 죄송"
승리, 연예계 은퇴 선언 "사회적 물의 너무 커 죄송"
  • 박고은 기자
  • 승인 2019.03.11 1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외 투자자 성접대' 의혹을 받고 있는 그룹 빅뱅의 승리. (사진=연합뉴스)
'해외 투자자 성접대' 의혹을 받고 있는 그룹 빅뱅의 승리. (사진=연합뉴스)

'성접대 의혹' 등에 휩싸인 빅뱅 멤버 승리(본명 이승현·29)가 연예계를 은퇴를 선언했다.

승리는 11일 인스타그램을 통해 "제가 이 시점에서 연예계를 은퇴하는 것이 좋을 것 같다"며 "사회적 물의를 일으킨 사안이 너무나 커 연예계 은퇴를 결심했다"고 밝혔다.

이어 "수사 중인 사안에 있어서는 성실하게 조사를 받아 쌓인 모든 의혹을 밝히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또 그는 "지난 한달반동안 국민들로부터 질타받고 미움 받고 지금 국내 모든 수사 기관들이 저를 조사하고 있는 상황에서 국민 역적으로까지 몰리는 상황인데, 저 하나 살자고 주변 모두에게 피해주는 일은 도저히 제 스스로가 용납이 안된다"고 적었다.

승리는 "지난 10여 년간 많은 사랑을 베풀어준 국내외 많은 팬분들께 모든 진심을 다해 감사드린다"며 "와이지와 빅뱅 명예를 위해서라도 저는 여기까지인 것 같다"고 덧붙였다.

[신아일보] 박고은 기자

gooeun_p@shinailbo.co.kr
Tag
#승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