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권영세 안동시장, ‘한국의 영향력 있는 CEO’ 선정
권영세 안동시장, ‘한국의 영향력 있는 CEO’ 선정
  • 김용구 기자
  • 승인 2019.03.07 14:28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대문화권사업 순항 추진…유네스코 그랜드슬램 달성
권영세 안동시장(오른쪽)이 7일 ‘2019 한국의 영향력 있는 CEO’의 ‘미래경영부문’에서 수상한 뒤 트로피와 꽃다발을 들고 기념촬영을 하는 모습. (사진=안동시)
권영세 안동시장(오른쪽)이 7일 ‘2019 한국의 영향력 있는 CEO’의 ‘미래경영부문’에서 수상한 뒤 트로피와 꽃다발을 들고 기념촬영을 하는 모습. (사진=안동시)

권영세 안동시장이 7일 롯데호텔서울에서 열린 ‘2019 한국의 영향력 있는 CEO’의 ‘미래경영부문’에서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TV조선이 주최하고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산업통상자원부가 후원하는 이 상은 매년 공공기관과 기업체를 대상으로 지난 1년간 공적에 대해 엄정한 심사를 거쳐 국가경쟁력과 지역발전을 견인하고 대한민국을 이끌어 갈 CEO를 선정해 수상하고 있다.

주최 측이 특히 주목한 것이 유교, 가야, 신라의 3대 문화를 활용해 세계적인 역사문화 관광지역으로 발전시키는 대단위 프로젝트 3대문화권사업과 안동문화 그랜드슬램 달성, 글로벌 백신 산업 추진이다.

안동문화의 세계화를 뒷받침하고 시너지를 내게 할 사업인 3대문화권사업은 2020년에 준공될 계획이다. 유림문학유토피아조성과 전통빛타래길쌈마을 조성사업은 준공돼 운영 중에 있으며, 선성현 문화단지조성사업은 올해 완료해 유교문화를 체험할 수 있도록 패키지화한다.

2010년 하회마을 세계유산 등재, 2015년 유교책판 세계기록유산 등재, 2018년 봉정사 세계유산 등재에 이어 올해는 도산서원과 병산서원의 세계유산 등재 및 2021년 하회별신굿탈놀이의 인류무형유산 등재를 위한 노력으로 머지않아 세계유산 3대 카테고리를 모두를 안동에서 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시는 또한 SK바이오사이언스를 유치해 2015년 본격적인 상업 생산을 시작했으며, 국제백신연구소, 동물세포실증지원센터, 백신상용기술지원센터 등이 완료되는 2022년부터 유관산업유치로 백신 산업의 메카로서 거듭난다는 구상이다.

민선 5기 시장으로 취임한 권 시장은 ‘품격 높은 도시, 풍요로운 시민’이라는 비전을 시작으로, 민선 6기에는 ‘더 큰 안동, 더 좋은 미래’를 향해 발품을 판 결과로 지난해 3선으로 이어져 민선 7기 ‘안동을 더욱 안동답게’ 시정을 펼쳐 나가고 있다.

권 시장은 수상 소감에서 “오늘 이 상은 안동의 미래를 위해 각 분야에서 열심히 노력하시는 시민을 대신해 받은 상”이라며 “‘안동을 더욱 안동답게’ 만들어 가는 데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yg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윤진한 2019-03-07 20:49:59
일본 강점기를 거친후, 해방이후 성균관대.유교 기득권은 대중언론보다는 정통 스타일로 학교교육(국사 성균관,세계사 유교, 윤리의 유교교육, 국어.한문의 삼강오륜등)에서 나옵니다.

한국의 Royal대는 국사에 나오는 최고 교육기관 성균관의 정통을 승계한 성균관대. 그리고 교황윤허 서강대. http://blog.daum.net/macmaca/25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