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안군, 전기자동차·전기이륜차 민간 보급사업 추진
무안군, 전기자동차·전기이륜차 민간 보급사업 추진
  • 김판국 기자
  • 승인 2019.03.05 13: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기차 최대 1560만원·전기이륜차 최대 350만원 지원

전남 무안군은 대기환경 개선을 위해 전기자동차 52대, 전기이륜차 10대를 민간에 보급한다고 5일 밝혔다.

지원대상 차량은 현대 코나와 아이오닉, 기아 니로와 쏘울, 르노삼성 SM3, GM 볼트, BMW i3, 테슬라 모델S, 닛산 LEAF 등으로 환경부 전기차 충전소에서 확인할 수 있다.

보조금은 차종에 따라 전기자동차는 최대 1560만원까지, 전기이륜차는 최대 350만원까지 차등 지원된다.

특히 전기자동차의 경유 구매보조금과 별도로 개별소비세 최대 300만원, 교육세 최대 90만원, 취득세 최대 140만원 감면 등 세제 혜택도 받게 된다.

신청 희망자는 제작사별 판매점(대리점)을 방문해 상담 후 구매계약서를 첨부해 전기자동차는 이달 6일부터 19일까지, 전기이륜차는 이달 6일부터 다음달 30일까지 무안군 환경과에 접수하면 된다.

다만 지난해와 마찬가지로 제조사들의 출고지연 방지 및 실구매자 관리 등을 위해 구매자는 2개월 이내에 차량 출고가 가능한 경우에만 신청해아 하는 점을 주의해야 한다.

군 관계자는 “청정 무안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미세먼지 등 대기질 개선을 위해 전기자동차 보급 정책을 적극적으로 시행하고 군민의 건강을 최우선으로 하는 무안군이 되겠다”고 전했다.

한편, 전기자동차 및 전기이륜차의 구매보조금을 지원하는 것을 골자로 하는 ‘2019년도 전기자동차․전기이륜차 민간 보급사업 공고’는 무안군 홈페이지 및 읍·면 게시판에서 열람할 수 있다.

pg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