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해문화원, ‘이야기가 있는 북평’ 발간
동해문화원, ‘이야기가 있는 북평’ 발간
  • 이중성 기자
  • 승인 2019.03.04 15: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1편 추억 속 북평 이야기 등 총 294쪽

동해문화원은 북평 지역의 설화를 바탕으로 작가의 이야기로 풀어낸 르포집 ‘이야기가 있는 북평’을 발간했다고 4일 밝혔다.

이야기가 있는 북평은 문화원에서 발간한 기존 마을지의 문제점을 보완하고 스마트 기술을 접목한 동해시 디지털 마을지의 6번째 사업으로 영상 이야기와 옛 사진을 디지털화해 설화 이야기로 풀어낸 르포집이다.

이번 발간 책자에는 △추억의 북평극장 △추암의 전설 △구름이 돌아가는 골짜기 △봄날의 북평장은 모종시장 등 31편의 추억 속 북평 이야기와 옛 사진 포함해 총 294쪽 분량으로 발간했다.

집필은 김유정 문학상과 최인희 문학상을 수상한 바 있는 홍구보 소설가가 담당했다.

문화원은 동해시 디지털 마을지 사업을 통해 각 마을별로 180명 이상의 어르신을 영상으로 기록한 영상 이야기와 마을별 옛 사진 400매 이상을 촬영한 사진 이야기를 디지털 자료화하고 있다.

또한 내년 이야기가 있는 동해를 최종편으로 발간해 시 디지털 마을지 7권을 묶어 동해시 개청 40주년 기념사업의 하나로 출판기념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lee119c@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