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배우 박상민, 4월 초 결혼…"11살 연하 예비신부"
배우 박상민, 4월 초 결혼…"11살 연하 예비신부"
  • 박고은 기자
  • 승인 2019.02.27 13: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위브나인 엔터테인먼트)
(사진=위브나인 엔터테인먼트)

배우 박상민(49)이 11살 연하의 일반인 여자친구와 오는 4월 결혼한다.

박상민 소속사 위브나인엔터테인먼트는 "박상민이 4월 초 밀레니엄 서울 힐튼에서 일반인 여성과 결혼식을 올린다"고 27일 밝혔다.

이어 "예비 신부가 평범한 일반인이기 때문에 결혼식은 양가 가족과 가까운 친지, 지인들만 초대해 비공개해 조용히 치르려 한다"며 "예비신부의 자세한 신상을 전해드리지 못하는 점 양해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소속사는 "두 사람은 지인들과 함께 만나는 자리에서 자연스럽게 인연을 맺은 후 사랑을 키워왔다"며 "박상민은 예비 신부의 사려깊은 마음과 배려심, 긍정적인 마음에 반해 인생의 동반자가 되기로 결심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박상민은 지난 1990년 영화 '장군의 아들'로 데뷔한 후 '형제의 강', '젊은이의 양지', '태양은 가득히', '자이언트' 등에 출연하며 꾸준히 연기활동을 이어온 배우다.

그는 오는 3월 6일 방송 예정인 OCN 새 수목드라마 '빙의' 출연을 앞두고 있다.

gooeun_p@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