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대림, 국내 최초 공동주택 원격 시운전 시스템 개발
대림, 국내 최초 공동주택 원격 시운전 시스템 개발
  • 김재환 기자
  • 승인 2019.02.25 10: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온도·환기 조절기 등 점검 태블릿으로 한 눈에
경기도 고양시 e편한세상시티 삼송2차 현장에서 대림코퍼레이션 직원이 태블릿을 통해 원격으로 세대 조명 시운전을 진행하고 있다.(사진=대림코퍼레이션)
경기도 고양시 e편한세상시티 삼송2차 현장에서 대림코퍼레이션 직원이 태블릿을 통해 원격으로 세대 조명 시운전을 진행하고 있다.(사진=대림코퍼레이션)

대림코퍼레이션이 국내 최초로 '공동주택 스마트 시운전 시스템'을 개발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는 기존에 직원이 세대별로 방문해 육안으로 온도조절기와 환기 시스템 등을 점검했던 입주 전 시운전 방식을 태블릿과 컴퓨터로 원격화한 것이다.

이 시스템을 이용하면 세대별 조명과 온도·환기·가스 조절기 등을 원격으로 점검할 수 있다. 이와 함께 세대별 에너지 소모량이나 온수 및 수도 사용량을 확인해 냉난방 효율과 누수 여부도 측정 가능하다.

대림코퍼레이션 관계자는 "스마트 시운전 솔루션을 통해 건설사의 시공 과정 개선 및 하자발생 예방에 크게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며 "실제 수도권 공동주택에서 스마트 시운전을 시범 적용한 결과 기존 대비 에너지 관리비용을 30%이상 절감했다"고 말했다.

jeje@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