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트남 외교부 "수일 내 김정은 공식 방문 예정"
베트남 외교부 "수일 내 김정은 공식 방문 예정"
  • 박선하 기자
  • 승인 2019.02.23 16: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북미정상회담을 나흘 앞둔 23일(현지시간) 오후 중국과 접경지역인 베트남 랑선성 동당역에서 발판으로 추정되는 구조물 설치 작업이 진행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북미정상회담을 나흘 앞둔 23일(현지시간) 오후 중국과 접경지역인 베트남 랑선성 동당역에서 발판으로 추정되는 구조물 설치 작업이 진행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베트남 당국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방문을 공식 예고했다.

23일(현지시간) AFP통신에 따르면 베트남 외교부는 수일 내 김 위원장이 베트남에 공식 방문할 예정이라는 내용의 성명을 발표했다.

성명에 따르면 김 위원장은 응우옌 푸 쫑 베트남 공산당 서기장 겸 국가주석의 초대를 받아 오는 25일 밤이나 26일에 열차편으로 베트남에 입국할 전망이다.

구체적인 날짜와 일정은 언급되지 않으나, 김 위원장은 중국과의 접경지에 있는 동당 기차역에서 자동차로 갈아타 하노이까지 약 170㎞를 여행할 것으로 보인다.

이와 관련 베트남 국영 언론은 현지 교통당국이 26일 오전 6시부터 오후 2시까지 모든 도로 교통을 통제하기 위해 전례없는 움직임을 보이고 있다고 보도한 바 있다.

이날에도 베트남은 동당역과 하노이를 잇는 도로를 따라 무장 경비대를 대거 배치하는 등 보안 수준을 강화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정은 위원장은 오는 27~28일 트럼프 대통령과 두 번째 정상회담을 할 예정이다.

sunha@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