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전남 신규 소방공무원 156명, 도민 안전 '첫걸음'
전남 신규 소방공무원 156명, 도민 안전 '첫걸음'
  • 이홍석 기자
  • 승인 2019.02.12 17: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소방본부, 임용식…부부·부자·형제 등 가족 소방관도 11명

전남도소방본부는 12일 도청 왕인실에서 신규 소방공무원 156명의 임용식을 개최했다.

이날 신규 임용자들은 ‘도민안전’을 위한 힘찬 출발을 다짐했다.

이들은 지난해 채용돼 16주간 전남소방학교 등 교육훈련 기관에서 직무수행에 필요한 기본 소양과 현장 활동, 소방 전술 등 강도 높은 신임 교육훈련을 받았다.

앞으로 전남지역 각 소방서의 최일선 현장인 119구조대 및 안전센터에 배치돼 화재, 구조, 구급 등 도민 안전보호 업무를 맡는다.

전라남도는 이번 배치를 통해 소방관서 신설에 따른 현장 부족 인력 해소와 대응능력 강화에 큰 힘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이번 신규 임용자 가운데 11명이 가족 소방관(부자 8명․부부 1․형제 2명)이 돼 도민의 안전을 책임지게 됐다.

이승욱 소방사는 영광소방서 이관섭 예방안전과장과 광주 동부소방서 김길순 학운119안전센터장의 아들로 양 부모에 이어 소방관이 됐다.

서민규 소방사는 고흥소방서 서승호 소방행정과장의 아들로 광양119안전센터에서 근무 중인 서민우 소방사와 함께 형제 및 부자 소방관이 됐다.

김영록 전남도지사는 임용식에서 “소방공무원은 도민에게 없어서는 안 될 든든한 버팀목”이라며 “큰 사명감과 자부심을 가지고 도민의 따뜻한 이웃이자, 행복과 안전을 지키는 파수꾼이 돼 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hslee@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