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 “공원에 꿈과 희망·사랑의 나무 심으세요”
용인 “공원에 꿈과 희망·사랑의 나무 심으세요”
  • 김부귀 기자
  • 승인 2019.02.12 15: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나무심기 운동 동참 시민 내달 10일까지 선착순 모집
(사진=용인시)
(사진=용인시)

경기 용인시는 쾌적한 도시를 만들기 위한 나무심기 운동에 동참해 나무를 기부할 시민들을 다음달 10일까지 선착순 모집한다.

참여한 시민들은 용인중앙공원을 비롯해 튼싹, 서천, 강남, 기흥호수, 자은, 수지체육, 신봉체육, 동막, 소봉숲속 등 10개 공원에서 다음달 30~31일과 4월6~7일 주말동안 자신의 이름으로 나무를 심게 된다.

특히 출생, 입학, 취업, 결혼, 생일 등 특별한 날을 기념하고 싶은 시민들이 신청하면 시가 직접 심은 나무에 달 수 있도록 기념 문구를 새긴 표찰을 만들어 준다.

시민들은 각 공원별로 정해진 수종의 나무를 선착순으로 10~100주까지 신청·구입해 심게 된다.

선정된 나무는 청단풍·목련·왕벚나무·느티나무·산수유·잣나무·이팝나무·후박나무·칠엽수 등 9종으로 가격은 5만원에서 50만원 사이다.

참여를 원하는 사람은 시 홈페이지 인터넷 또는 팩스, 이메일로 신청하거나 수지구청 2층 서부공원관리과로 방문 접수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 “나무 기부를 통해 쾌적한 도시를 만드는데 힘을 보태고 특별한 날을 의미있게 간직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며 “많은 시민들이 참여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신아일보] 용인/김부귀 기자

acekbg@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