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웨이항공, 싱가포르 현지서 ‘737 MAX 8’ 모의 비행 교육 수행
티웨이항공, 싱가포르 현지서 ‘737 MAX 8’ 모의 비행 교육 수행
  • 이성은 기자
  • 승인 2019.02.11 17: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본사 대표 교관 등 현지 보잉사 훈련센터서 교육 받아
체계적인 교수법 연구 후 운항승무원에게 전수할 예정
(사진=티웨이항공)
(사진=티웨이항공)

티웨이항공이 싱가포르 노선의 운항이 가능한 ‘보잉 737 MAX 8’ 기종의 첫 도입을 앞두고 보다 체계적인 사전 준비를 이어간다.

티웨이항공은 지난달 29∼31일 사흘간 싱가포르 현지 보잉사의 훈련센터를 방문해 보잉 737 MAX 8의 모의비행훈련장치(SIM, 시뮬레이터)를 통한 교육을 수행했다고 11일 밝혔다.

이 자리에는 티웨이항공에서 운항 훈련(지상학·SIM·비행교관)을 담당하는 대표 교관 등 관계자 10여 명이 참석했다. 훈련에 참석한 이들은 제작사 교관들과 기존 기종과 신기종의 차이점 및 지상학 교육법에 관한 토론 후 모의 비행 훈련을 진행했다.

귀국한 이들은 당시 습득한 모의비행훈련의 경험과 기법을 바탕으로 신기종에 대한 보다 체계적인 교수법 연구를 진행하고 티웨이항공의 운항승무원들에게 전수할 예정이다.

앞서 티웨이항공은 지난달 24∼25일 동안 서울 강서구 티웨이항공 본사에서 보잉 EIS(Entry-Into-Service)팀이 주관하는 신기종 도입준비를 위한 컨퍼런스(T'way Boeing Regulatory Planning Conference)를 진행했으며 안전 운항을 위한 철저한 사전 준비를 진행 중이다.

티웨이항공은 올해 총 4 대의 보잉 737 MAX 8를 도입한다. 보잉 737 MAX 8 기종은 기존 보잉 737-800 기종과 크기는 동일하지만 이륙부터 연료를 전부 사용할 때까지 비행거리를 뜻하는 항속거리가 길어 싱가포르 등 더 먼 거리를 비행할 수 있는 조건을 갖췄다.

티웨이항공 관계자는 “창립 이후 신기종의 첫 도입인 만큼 각 분야별 철저한 교육과 준비를 이어갈 것”이라며 “선도적이고 체계적인 준비를 통해 보다 안전하게 고객 분들을 모시고자 한다”고 밝혔다.

selee@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