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국회 앞에서 택시 분신 추정 화재…기사 병원 이송
국회 앞에서 택시 분신 추정 화재…기사 병원 이송
  • 동지훈 기자
  • 승인 2019.02.11 16: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앞 도로에서 한 택시기사가 분신을 시도했다. 경찰 및 소방 관계자들이 현장을 정리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11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앞 도로에서 한 택시기사가 분신을 시도했다. 경찰 및 소방 관계자들이 현장을 정리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11일 오후 3시52분께 국회 정문 앞에서 분신으로 추정되는 택시 화재가 발생했다.

소방과 경찰당국 등에 따르면 서울개인택시사업조합 김모(62)씨가 자신이 운전하는 택시를 몰고 국회 진입을 시도하다 다른 차량과 부딪혀 막히자 스스로 몸에 불을 붙였다.

김씨는 얼굴 등에 화상을 입고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jeehoon@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