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대문자연사박물관, '아빠와 함께 달 보기' 행사 개최
서대문자연사박물관, '아빠와 함께 달 보기' 행사 개최
  • 이준철 기자
  • 승인 2019.02.10 08: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일 부럼깨기·천문강좌·회전 별자리판 만들기 등 진행
(사진=서대문구)
(사진=서대문구)

정월 대보름날 가족들이 함께 밤하늘 둥근달을 바라보며 새해 소망을 기원하고 천체학습도 할 수 있는 이색 프로그램이 열린다.

서울 서대문자연사박물관은 정월 대보름날인 오는 19일 오후 7시30분부터 10시까지 박물관 시청각실과 야외 마당에서 ‘아빠와 함께 달 보기’ 행사를 연다고 10일 밝혔다.

천문 강좌, 회전 별자리판 만들기, 부럼깨기, 망원경으로 천체 관측하기, 달·행성·별자리 스크린 여행, 천문 퀴즈왕 선발 OX 게임 등으로 진행된다. OX 게임 퀴즈왕에게는 박물관 1년 무료 관람권이 주어진다.

꼭 아빠와 함께하지 않더라도 초등학생을 포함한 가족 단위로 참여할 수 있다. 참가비는 ‘2인 3만원’ 기준으로 여기에 1명이 늘 때마다 만원씩 추가된다.

모집 인원은 초등학생과 학부모까지 총 45명이며, 2월 12일 오전 10시부터 서대문자연사박물관 홈페이지를 통해 선착순 신청할 수 있다. 이때 홈페이지 로그인이 필요해 미리 회원 가입을 해 두는 것이 좋다.

이강환 서대문자연사박물관장은 “도심에서의 달 보기 체험이 천체 지식은 물론 과학적 상상력과 예술적 영감도 얻을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jclee@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