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설 연휴 환경오염예방 특별감시 3단계 추진
경북도, 설 연휴 환경오염예방 특별감시 3단계 추진
  • 강정근 기자
  • 승인 2019.01.20 15: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도는 설 연휴 전후 행정기관의 관리.감독이 취약한 시기를 이용한 환경오염물질 불법배출로 인한 환경피해를 사전 예방하기 위해 설 연휴를 전후하여 3단계 특별감시를 실시한다고 20일 밝혔다.

먼저, 사전 홍보.계도 단계인 1단계(21~2월1일)는 주요시설에 대한 사전계도와 더불어 2,749개 배출업소에 협조문을 보내 자율점검을 유도하고 환경오염 취약업소 377개소를 중심으로 기획단속을 실시하는 한편, 도와 시군 간부 30여명이 환경기초시설 100개소에 대해 안전점검을 시행한다.

설 연휴기간인 2단계(2월2일~6일)는 도와 시군에 환경오염사고를 대비한 상황실과 환경오염 신고창구(국번없이 128)를 24시간 운영하고 낙동강 중.상류지역의 주요하천과 지천 및 공단배수로 등 취약지역에 대한 오염행위 감시 순찰을 강화해 환경오염 행위를 사전 차단한다.

3단계(7~13일)는 환경관리 영세업체를 대상으로 배출시설과 방지시설의 장기간 가동중단 후 정상가동을 위한 기술지원을 실시해 환경오염물질 처리에 차질없도록 할 계획이다.

박기원 경북도 환경산림자원국장은 “설 연휴를 전후해 환경오염행위 감시활동을 강화하고 오염사고예방 체계를 빈틈없이 구축해 도민들과 귀성객들이 안전하고 쾌적한 환경에서 즐거운 설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면서 “환경오염행위를 발견하면 즉시 관할 기관에 신고해 달라”고 말했다.

[신아일보] 경북도/강정근 기자

jggang@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