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대전광역시, 도시재생주택본부 주요 현안사업 박차
대전광역시, 도시재생주택본부 주요 현안사업 박차
  • 정태경 기자
  • 승인 2019.01.11 10: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련 주민․단체 의견수렴 사업계획에 반영
대전시 정무호 도시재생주택본부장(사진=정태경기자)
대전시 정무호 도시재생주택본부장. (사진=정태경 기자)

대전시 도시재생주택본부가 11일부터 사업현장 방문을 추진한다.

이번 사업현장 방문은 올해 조직개편으로 도시재생본부와 도시주택국이 통합된 도시재생주택본부 주요 현안사업의 차질 없는 추진을 위해 실시된다.

방문 대상지는 21개 사업 27곳으로 △테미오래 조성사업 △도시재생 뉴딜사업 등 도시재생분야 7개 사업 △소제구역 주거환경개선사업 △누리보듬 공공임대주택 등 도시정비분야 9개 사업, △도안 갑천지구 친수구역 조성사업 △구봉지구 도시개발사업 등 도시주택분야 2개 사업, △원도심 근대문화 탐방로 조성사업 △관저중삼거리 일대 담장정비사업 등 도시경관분야 3개 사업이다.

도시재생주택본부는 ‘2019 대전방문의 해’를 맞아 원도심 문화올레길, 근대문화탐방로 점검과 보문산과 테미오래 연계방안 마련 및 원도심 활성화를 위한 관계기관․단체의 의견을 수렴할 예정이다.

또한, 도시재생 뉴딜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현장지원센터를 방문해 직원들과 소통의 시간도 마련할 예정이다.

대전시 정무호 도시재생주택본부장은 “지속적으로 현장방문을 실시해 사업계획 및 사업 추진과정에서 발생하는 갈등을 소통과 협의를 통해 해결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taegyeong3975@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