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양천구의회, 어린이·청소년 모의의회 개최
양천구의회, 어린이·청소년 모의의회 개최
  • 김용만 기자
  • 승인 2019.01.10 17: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양천구의회)
(사진=양천구의회)

서울 양천구의회는 지난 8일 오전 ‘어린이·청소년 모의의회’를 개최했다고 10일 밝혔다.

신정종합사회복지관의 자원봉사동아리인 핫소스동아리 회원 21명이 일일 구의원이 되어 안건 발의부터 의결, 2분 자유발언까지 다양한 의정활동 체험 프로그램에 참여했다.

상임위원회와 본회의 체험까지 이어진 이번 행사에선 상임위원회 명칭을 ‘행복마을 위원회’로 명명했고, 학생들은 ‘서울특별시 양천구 쓰레기 없는 깨끗한 마을 만들기 건의안’을 안건으로 상정해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학생 위원장의 의사봉 두드리는 소리로 개회된 ‘행복마을위원회’는 안건을 발의한 학생의 제안 설명을 시작으로 회의에 참석한 학생들이 평소에 생각했던 쓰레기 문제에 대해 발언을 이어가며 회의가 진행됐다.

비닐 봉투 줄이기를 위한 장바구니 만들기, 상습무단 투기지역에 양심을 버리지 말자는 음성안내 시스템 도입, 일회용품의 단가를 올리자는 등 다양한 아이디어가 쏟아졌다.

신상균 의장은 "새해 첫 행사로 어린이와 청소년들이 방문 2019년 양천구의회가 더욱 희망차게 출발할 수 있었다"고 전했다. 또한 "앞으로도 모의의회를 정기적으로 개최해 열린의정을 실천하겠다"고 의지를 밝혔다.

[신아일보] 서울/김용만 기자

polk88@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