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프랜차이즈 평균 영업기간 7년2개월…외식업 가장 짧아
프랜차이즈 평균 영업기간 7년2개월…외식업 가장 짧아
  • 김소연 기자
  • 승인 2019.01.09 16: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상가정보연구소)
(사진=상가정보연구소)

국내 프랜차이즈 가맹본부의 평균 영업기간은 7년 2개월로 조사됐다. 외식업의 경우 3대 업종군(외식, 도소, 서비스) 중 수명이 가장 짧았다. 

수익형부동산전문기업 상가정보연구소는 9일 공정거래위원회(이하 공정위) 가맹사업정보제공시스템을 분석한 결과 지난해 프랜차이즈 가맹본부의 평균 영업 기간은 7년 2개월이라고 밝혔다.

3대 업종군별로는 도소매업이 10년 10개월로 가장 길었고, 서비스업 7년 6개월, 외식업 5년 11개월 순으로 나타났다.
 
외식업종 가운데 동남아, 인도 등 기타 외국식(4년 9개월)과 일식(4년 10개월), 서양식(4년 11개월)은 평균 영업 기간이 5년이 채 안 됐다.

반면 아이스크림·빙수(8년 4개월), 패스트푸드(7년 3개월), 치킨(7년), 피자(7년) 등은 영업 기간이 상대적으로 길었다.

서비스업 중에서는 배달(2년 6개월), 임대(2년 11개월), PC방(4년 4개월), 반려동물 관련(4년 9개월) 순으로 영업 기간이 짧았다.

약국(20년 3개월), 이사(13년 11개월), 자동차 관련(11년 3개월)은 평균 10년 이상 영업을 지속했다.

도소매업은 종합소매점(17년 4개월), 화장품(16년 9개월), 편의점(12월 9개월) 등은 평균 영업 기간이 10년을 넘겼지만, 의류·패션은 6년 2개월로 비교적 짧았다.

이상혁 상가정보연구소 선임연구원은 "경기와 업황의 악화, 경쟁 심화로 인해 프랜차이즈의 생존이 쉽지 않은 상황"이라며 "창업자나 상가 임대인은 업종 선택에 유의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jjh@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